호호아이 서현이와 마루네 집입니다.

 

 

 





   호호맘  

   성철스님의 주례사
성철스님께서는 살아생전 딱 두 번만 결혼식 주례사를 하셨답니다.

그런데 그 두 번의 주례사 내용이 같았고, 이러했다고 합니다.


“살다보면 ‘아이고 괜히 결혼했다!’ 싶을 때가 있을 겁니다.

사귀면서 살피고, 또 선보면서 ‘능력은 있나, 학벌은, 성질은, 집안은…’

하며 따지고 이리저리 고르지요.

‘좋은 직장에 다니고 있으니 살면서 남들처럼 돈 걱정은 하지 않겠군.’

‘현모양처를 선택했으니 가사는 남들보다 척척 잘 하겠지.’ 하며 말입니다.

이것은 손해 볼 마음이 없다는 겁니다. 아니, 어쩌면

배우자의 덕을 보겠다는 마음이 있어서 겠지요.

바로 이 마음 때문입니다. 이 마음이 다툼의 원인이 되지요.

‘기대보다 못하네? 아이고 내 팔자야! 어쩌다 이런 사람을 택했을까…’

‘내가 이 정도 하고 있으니 당신도 당연히 저 정도는 해야지!’ 하는 따위의

마음이 생기는 것도 따지고 골라서 그런 것은 아닐까요?

꼭 그것들이 불필요하거나 나쁘다는 것은 아니지만,

결혼하는 이 순간부터 서로에게 덕 보겠다는 생각을 버려야 합니다.

서로가 서로에게 감사하는 마음이 들도록 해야 합니다.

그러려면 더 많이 사랑하고, 더 많이 아껴줘야 합니다.

그러려면 더 먼저 사랑하고, 더 먼저 아껴줘야 합니다.

손해 보는 사랑이 손해 없는 사랑입니다.


156
{ 삶글 }

  스스로 서고 서로를 살리는 그런 깨달음은 없을까?

 
2010/08/19 522
155
{ 삶글 }

  두번째 화살을 맞지 말라.

 
2010/08/15 611
154
{ 삶글 }

  위인전을 읽어요...

 
2009/03/08 604
153
{ 좋은글 }

  안도현의 동화 '연어' 中

 
2009/03/07 556
152
{ 삶글 }

  나는 왜 전교조 교사인가? [1]

 
2008/12/05 657
151
{ 좋은글 }

  [펌]쌍둥이 눈사람 - 이철환씨의 글

 
2008/11/10 688
150
{ 좋은글 }

  감사의 아이러니

 
2008/09/23 643
149
{ 삶글 }

  자신의 욕구를 투명하게 말하라...

 
2008/07/25 670

{ 좋은글 }

  성철스님의 주례사

 
2008/05/27 655
147
{ 좋은글 }

  아이 키우기 [1]

 
2008/05/23 763
146
{ 독후감 }

  21세기를 바꾸는 교양- 7인 7색 :박노자,한홍구,홍세화,하종강 등

 
2008/05/17 675
145
{ 펌 }

  [지식채널e]17년후 - 영국광우병사태 17년후

 
2008/05/17 657
144
{ 삶글 }

  규리가 보내온 스승의 날 꽃바구니 [1]

 
2008/05/16 630
143
{ 좋은글 }

  [아침편지]반복의 힘

 
2008/04/17 678
142
{ 좋은글 }

  [아침편지]'인내'의 원칙

 
2008/04/05 747
[1] 2 [3][4][5][6][7][8][9][10]..[12][NEXT]    

Copyright 1999-2022 Zeroboard / skin by ZINA + modified by woni+

Since 2002. 1   HoHoi.net All Right Reseverd    Design By HoHoMom